연결 가능 링크

일본인 납북자 가족, 일본 정부에 사태 해결 촉구


지난 2010년 비무장지대 인근 임진각을 방문한 일본 납북자 가족들이 철책 넘어 북녘을 바라보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2010년 비무장지대 인근 임진각을 방문한 일본 납북자 가족들이 철책 넘어 북녘을 바라보고 있다. (자료사진)

북한에 의해 납치된 일본인들의 가족들이 일본 정부에 납북자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나서줄 것을 촉구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일본 `NHK 방송'에 따르면, 가족들은 26일 도쿄도 외곽 사이타마 현의 가와구치 시에서 벌인 시위에서, 납치 피해자들의 부모가 나이가 많아지고 있기 때문에 자식들을 볼 수 있도록 당국이 더욱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가족들은 납북자들의 부모 12 명 중 지금까지 4 명이 숨졌다며, 이 중 한 명은 이 번 달에 92 살의 나이로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피랍자 가운데 한 명인 요코다 메구미 씨의 어머니인 사키에 씨는 남편과 자신이 아직 건강하고 대화를 나눌 수 있을 때 메구미와 다시 만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77살인 사키에 씨는 올해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일본 정부가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현재까지 일본 정부가 공식 인정한 일본인 납북자는 모두 17 명이며, 북한은 이 가운데 5 명만 일본에 돌려보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