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아프간 정부 테러 용의자 석방 비난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가니스탄 대통령이 25일 카불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자료사진)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가니스탄 대통령이 25일 카불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자료사진)

아프가니스탄 정부는 미국의 강력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테러 용의자 37명을 석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아프간 주둔 미군 사령부는 오늘 (27일) 이번 결정이 “안보에 대한 위협”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미 사령부는 성명을 통해, 이는 아프간에 법치를 도입하려는 노력을 크게 훼손하는 결정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석방될 용의자들은 바그람 미국 공군기지에 수용된 88명 가운데 37명입니다.

앞서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가니스탄 대통령은 이번 달 초 내각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수감자 석방심사위원회에 바그람 수용소에 수감 중인 88명 가운데 72명을 풀어주라고 명령했습니다.

아프간 정부는 석방 대상자 중 45명은 ‘무죄’이며, 27명은 테러 행위에 대한 ‘정황 정보’만 있다고 설명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