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정부-반군 대표단, 27일 직접 협상


27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반군 측 몬제르 아크비크 대변인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아크비크 대변인은 협상에 계속 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7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반군 측 몬제르 아크비크 대변인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아크비크 대변인은 협상에 계속 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리아 정부와 반군 대표단은 오늘 (27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직접 대화를 가질 예정입니다.

라크다르 브라히미 유엔-아랍연맹 공동 특사는 양측간 대화가 “점진적으로 진전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브라히미 특사는 지난주 시리아 정부와 반군 대표단을 따로 만나 양측 입장을 전달했습니다.

브라히미 특사는 이 같은 준비 기간이 양측의 우려와 입장을 심도있게 논의하는데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시리아 정부는 이날 중부 홈스시에서 포위된 여성과 어린이를 즉각 풀어주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유엔은 홈스시에 원조를 보낼 수 있도록 시리아 정부가 유엔 관계자들의 접근을 허락하길 요청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