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대통령 "남북한 통일, 주변국 모두에 '대박'"

  • 윤국한

박근혜 한국 대통령(오른쪽)이 22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제44차 세계경제포럼 연차총회'에서 개막연설을 한 뒤 클라우스 슈밥 세계경제포럼 회장과 대담하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오른쪽)이 22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제44차 세계경제포럼 연차총회'에서 개막연설을 한 뒤 클라우스 슈밥 세계경제포럼 회장과 대담하고 있다.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은 남북한의 통일이 대한민국 뿐아니라 동북아시아 주변국 모두에도 `대박’이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 (22일) 스위스 다보스 세계경제포럼에서 개막연설 직후 가진 질의응답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통일이 되면 북한 지역에 사회간접자본을 중심으로 한 대대적인 투자가 일어나게 될 것”이라며, “북한 뿐아니라 주변국, 예를 들어 중국의 동북 3성에도 투자 활성화가 이뤄지고 러시아의 연해주 지방에도 투자가 연계돼 주변국들이 큰 성장을 기대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인도적 측면에서 지금 북한 주민들이 배고픔과 인권 유린 등으로 굉장히 큰 고통을 받고 있기 때문에 통일은 그런 북한 주민들의 고통을 해결할 수 있는 길이 된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