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화학무기, 국외 첫 반출 개시


지난해 8월 시리아 화학무기 감시단이 다마스쿠스에서 샘플을 채취하고 있다.

지난해 8월 시리아 화학무기 감시단이 다마스쿠스에서 샘플을 채취하고 있다.

국제 화학무기 감시기구는 시리아에서 독성 화학물질이 국외로 처음 반출했다고 밝혔습니다.

화학무기감시기구는 7일 이번 운송 작업에는 덴마크 선박이 이용됐으며, 각기 다른 두 곳에서 옮겨진 화학물질들이 라타키아 항구로 운송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화학물질 운송 과정에는 덴마크 해군이 호위를 맡았으며, 앞으로 전국의 모든 화학무기 사용 물질들은 라타키아 항구로 취합될 예정입니다.

당초 시리아 정부의 독성 화학무기들은 국제 합의에 따라 지난해 말까지 시리아 영토에서 모두 반출되도록 돼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동안 치안 불안과 기상 악화 등으로 기일을 지키지 못하고 결국 해를 넘겼습니다.

이런 가운데 시리아 곳곳에서는 이날도 교전이 계속됐습니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최근 사흘동안 반정부군이 북서부 지역에서 알카에다와 연계된 외부 무장분자 34명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