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알카에다 연계 단체 이라크 팔루자 장악


무장반군들이 3일 팔루자시 거리를 걷고 있다.

무장반군들이 3일 팔루자시 거리를 걷고 있다.

이라크 서부 팔루자에서 몇일간의 전투 끝에 무장단체 알카에다가 정부군을 몰아내고 이 지역을 장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위 안보 당국자들은 프랑스 언론에 알카에다와 연계된 무장단체 ‘이라크 시리아 이슬람 국가’가 팔루자를 장악했다고 밝혔습니다.

목격자들은 바그다드에서 서쪽으로 60km 떨어진 팔루자에 정부군의 흔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어제(3일) 알카에다 반군은 팔루자의 정부 건물 위에 깃발을 꽂고 이슬람 독립 국가를 선언했습니다.

반군은 어제(3일) 밤 도시내 전선을 끊고 주민들이 발전기를 사용하지 말 것을 명령했다고 목격자들이 전했습니다.

현지 언론인은 워싱턴 포스트에 경찰과 정부군이 도시를 버렸으며, 알카에다가 모든 이라크 국기를 불태웠다고 전했습니다.(끝)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