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남수단 반군, 요충지 보르로 진격


남수단에서 종족간 내전 상황이 계속되자 수많은 국민들이 집을 떠나 피난처를 찾아 헤매고 있다.

남수단에서 종족간 내전 상황이 계속되자 수많은 국민들이 집을 떠나 피난처를 찾아 헤매고 있다.

남수단 정부에 의해 축출된 리에크 마차르 전 부통령을 지지하는 수천명의 반군들이 29일, 정부군이 탈환한 보르 마을로 행군하고 있다고 군 당국이 밝혔습니다.

정부군 당국은 소위 ‘백군’이라고 자칭하는 반군들이 지난주 정부군이 탈환한 보르 마을을 다시 되찾기 위해 진격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정부군은 보르를 방호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번 사태는 마차르 전 부통령 측이 이달 중순 실바 키르 대통령 정부를 전복시키기 위해 군사 쿠데타를 일으킨 뒤 확산됐습니다.

유엔은 종족간 다툼으로 비화된 이번 내전으로 천여명이 사망하고 수천명의 난민이 발생한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