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뉴욕타임스, ‘벵가지 사건은 알카에다와 무관한 듯’


지난해 9월 11일 리비아 이슬람교도들로부터 습격을 당해 거의 폐허로 변한 벵가지 주재 미국 영사관 건물 내부 모습.

지난해 9월 11일 리비아 이슬람교도들로부터 습격을 당해 거의 폐허로 변한 벵가지 주재 미국 영사관 건물 내부 모습.

지난해 리비아 벵가지에서 발생했던 미 영사관 테러 사건은 국제테러조직 알카에다와 무관한 것으로 보인다고 미국의 유력일간지 뉴욕타임스 신문이 28일 보도했습니다.

뉴욕타임스는 벵가지 사건에 알카에다가 연관돼 있는지를 밝혀내기 위해 미 정보당국이 수개월동안 집중 조사를 벌였지만 확실한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신문은 오히려 현지 특파원 데이비드 커크패트릭 기자가 사건과 관련한 목격자들과 전문가들을 여럿 인터뷰한 결과 당시 사건은 성난 군중들에 의해 우발적으로 저질러졌을 가능성이 높은 점을 시사했습니다.

앞서 바락 오바마 행정부는 벵가지 주재 미 영사관 습격 사건이 성난 시위대의 우발적인 행동이라고 발표했다가 공화당 측으로부터 집중 비난 공세를 받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