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호주 남극탐험선, 사흘간 빙하 갇혔다 구출


호주의 남극탐험선 '아카데믹 쇼칼스키' 호가 24일 빙하에 갇혔다가 사흘에 구조됐다.

호주의 남극탐험선 '아카데믹 쇼칼스키' 호가 24일 빙하에 갇혔다가 사흘에 구조됐다.

호주의 남극탐험선이 빙하에 갇혔다가 사흘 만에 구출됐습니다.

지난 달 말 극지탐험가와 과학자 등 75명을 태우고 뉴질랜드를 출발했던 ‘아카데믹 쇼칼스키 호’는 지난 24일 빙하에 갇혔습니다.

호주 해양안전 당국은 조난 신고를 받고도 사고 해역에 심한 눈보라가 몰아쳐 구조 작업에 나서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오늘 (27일) 눈보라가 다소 누그러져 사고 선박 가까이에 있던 중국 쇄빙선이 곧 현장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아카데믹 쇼칼스키 호’는 심한 눈보라 속에 사흘이나 갇혀 있었지만 연료와 음식이 충분해 탐험대원들이 큰 어려움을 겪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