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남수단 내전 중재대표단 "회담 생산적"


남수단 유혈사태가 계속되는 가운데, 살바 키르 남수단 대통령(가운데)이 26일 주바에서 하이을러마리얌 더살런 에티오피아 총리(왼쪽), 우후루 케냐타 케냐 대통령과 회동했다.

남수단 유혈사태가 계속되는 가운데, 살바 키르 남수단 대통령(가운데)이 26일 주바에서 하이을러마리얌 더살런 에티오피아 총리(왼쪽), 우후루 케냐타 케냐 대통령과 회동했다.

아프리카 남수단의 내전 종식 중재를 위해 파견된 이웃나라 대표단이 26일 수도 주바에서 살바 키르 남수단 대통령과 회담을 가졌습니다.

우후르 케냐타 케냐 대통령과 에티오피아의 하이을러 데살렌 에티오피아 총리 등 중재대표단은 이날 회담 뒤 대화가 생산적이었다고 밝혔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에티오피아 외무장관은 이날 회담에서 종족 간 적대행위 중단과 즉각적인 대화재개 등 다양한 사안들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남수단의 키르 대통령은 정적인 리크 마차르 전 부통령이 먼저 쿠데타를 시도해 내전을 야기했다고 비난했습니다.

남수단에서는 양대종족인 딩카족과 누에르족 사이의 갈등이 갈수록 깊어지고 있습니다.

딩카족 출신인 키르 대통령과 누에르족 출신인 마차르 전 부통령은 모두 대화를 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남수단 정부는 구금된 야권 지도자들의 석방을 대화의 전제조건으로 내세운 마차르 전 부통령의 요구를 거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