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바그다드 연쇄폭탄...35명 사망


25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연쇄 폭탄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바그다의 한 교회 앞에서 군인들이 주변을 살피고 있다.

25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연쇄 폭탄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바그다의 한 교회 앞에서 군인들이 주변을 살피고 있다.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성탄절인 25일 연쇄 폭탄 테러가 일어나 적어도 35명이 숨졌습니다.

우선 남부 도라 지구의 한 시장 부근에서 폭탄이 다발적으로 터진데 이어, 성탄절 예배를 위해 많은 신도들이 모여 있던 기독 교회 주변에서도 차량을 이용한 폭탄 공격이 이뤄졌습니다.

아직까지 이번 공격의 배후는 확인되지 않고 있지만, 수니파 이슬람 과격세력은 그동안 이라크 내 소수계인 기독교인들이나 시아파 이슬람교도들을 겨냥한 테러 공격을 자주 벌여 왔습니다.

앞서 이번주 초에도 수십명의 시아파 순례자들이 차량 폭탄과 총격을 받아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라크 군 당국은 현재 국제테러조직 알카에다와 연계된 세력을 뿌리뽑기 위해 서부 안바르 주에 대한 작전을 단행하고 있습니다.

유엔은 이라크에서 올해의 경우 지난해에 비해 두 배나 많은 8천 여명이 각종 테러로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