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중 외교안보 대화 '정세 안정 위한 소통 강화'


지난 달 중국 베이징 톈안먼 광장에서 의장대가 중국 국기인 오성홍기를 게양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달 중국 베이징 톈안먼 광장에서 의장대가 중국 국기인 오성홍기를 게양하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과 중국이 어제 (23일) 중국 베이징에서 두 나라 외교부와 국방부가 함께 참여하는 이른바 ‘2+2 형식’의 첫 외교안보 대화를 가졌습니다.

양측은 최근 한반도 정세와 관련해 두 나라의 협력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는 데 인식을 같이 하고, 정세 안정을 위해 긴밀한 소통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한국 외교부가 전했습니다.

또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안정의 공동 목표를 재확인하고 북 핵 문제의 실질적 진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대화는 지난 6월 열린 한-중 정상회담 합의에 따라 마련된 것으로 한국 측에선 박준용 외교부 동북아국장, 중국 측에선 뤄자오후이 외교부 아주국장이 각각 수석대표로 참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