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한국 대통령 "북한 도발하면 가차없이 대응"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24일 취임 후 처음으로 강원도 양구군의 중동부 최전방 을지전망대와 일반 초소를 방문했다. 박 대통령이 철책 너머 북한 지역을 살펴보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24일 취임 후 처음으로 강원도 양구군의 중동부 최전방 을지전망대와 일반 초소를 방문했다. 박 대통령이 철책 너머 북한 지역을 살펴보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오늘 (24일) 북한의 내부 상황이 심상치 않고 도발 우려도 커지고 있다며, 북한이 도발한다면 단호하고 가차없이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24일) 취임 후 처음으로 강원도 양구군의 중동부전선 최전방 을지전망대와 일반 초소를 방문하고, 북한의 도발을 막는 최선의 방책은 빈틈없는 철저한 안보 태세를 구축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김관진 국방장관과 함께 일반전초 철책선의 순찰로를 걸어 이동하면서 군의 경계태세를 점검한 뒤 초소에 올라가 경계 임무를 수행하는 초병들을 격려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에 앞서 강원도 인제군의 신병교육부대를 찾아 훈련병들의 보급품을 살펴보며 대화를 나눈 뒤 훈련병들과 오찬을 함께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