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키히토 일왕 팔순 맞아 "전쟁, 가장 아픈 기억"


80회 생일을 맞은 일본 아키히토 국왕이 23일 도쿄 왕궁 베란다에서, 축하하기 위해 모인 시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80회 생일을 맞은 일본 아키히토 국왕이 23일 도쿄 왕궁 베란다에서, 축하하기 위해 모인 시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일본의 아키히토 국왕이 오늘 (23일) 80회 생일을 맞았습니다.

아키히토 일왕은 오늘 오전 가족과 함께 도쿄 왕궁의 베란다에 선 채 시민 2만5천여 명의 축하 인사에 손을 흔들어 답례하고 인사말을 낭독했습니다.

아키히토 일왕은 “80회 생일을 맞아 이렇게 축하를 받게 돼 깊이 감사한다”고 인사했습니다.

아키히토 일왕은 사전 녹화된 기자회견 영상에서 생애 가장 기억에 남는 일로 초등학교 학생 시절 겪은 전쟁을 꼽았습니다.

아키히토 일왕은 “다양한 꿈을 갖고 살던 많은 사람들이 젊은 나이에 목숨을 잃은 것을 생각하면 참담할 따름”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어 “전후 연합군의 점령 하에 있던 일본은 평화와 민주주의를 지켜야 할 소중한 것으로 삼아 헌법을 만들고, 다양한 개혁을 실시해 오늘의 일본을 일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