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방북 로드먼, 김정은 못 만나고 평양 떠나


미국 전직 프로농구 선수 출신인 데니스 로드먼이 23일 평양 방문을 마치고 중국 베이징 공항에 도착했다.

미국 전직 프로농구 선수 출신인 데니스 로드먼이 23일 평양 방문을 마치고 중국 베이징 공항에 도착했다.

미국의 전 프로농구 선수 데니스 로드먼이 평양 방문을 마치고 오늘 (23일) 중국 베이징에 도착했습니다.

지난 19일 세 번째로 북한을 방문한 로드먼은 앞서 두 차례 방북 때와는 달리 이번에는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을 만나지 못했습니다.

로드먼은 베이징 공항에서 ‘김정은을 만나지 못해 실망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개의치 않는다”며, 앞으로 김정은을 다시 만날 것이라고 대답했습니다.

로드먼은 어제 평양에서 가진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방문 중 김정은 제1위원장을 만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번에 김정은을 만나지 못했다고 해서 다음 달 김정은의 생일에 맞춰 다시 평양을 방문하려는 자신의 계획이 무산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로드먼은 내년 초 김정은 생일에 열리는 미국 프로농구 은퇴 선수들과 북한 농구팀 간의 친선경기를 위해 다시 방북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