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에서 학교 주변 폭탄 테러 5명 사망


사진은 지난 19일 시리아 알레포에서 발생한 폭탄 테러로 건물과 자동차가 심하게 부서진 모습.
거의 3년 째 내전이 계속되고 있는 시리아에서 22일 학교 주변 폭탄 공격으로 민간인 5명이 사망했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사망자 가운데 어린 학생들이 포함돼 있다고 밝혔지만 아직 이들의 구체적인 신원은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홈스 주, 움 알-아메드 지역에서 발생한 이날 폭탄 공격에는 자살 폭탄 차량이 이용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시리아에서는 정부군과 반군 사이에 교전이 계속되는 가운데 종종 민간인들을 겨냥한 테러 공격이 벌어지고 있지만 그 주체가 누구인지 파악되지 않는 등 사건 규명이 좀처럼 이뤄지지 않고 있습니다.

한편 유엔은 시리아에서 계속되는 내전으로 지금까지 7만 여명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