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군 '어뢰 무력화' 자항식기만기 개발


박근혜 한국 대통령(왼쪽 두번째)이 13일 경남 거제시 옥포조선소에서 열린 잠수함 김좌진함 진수식에 참석했다. (자료사진)

박근혜 한국 대통령(왼쪽 두번째)이 13일 경남 거제시 옥포조선소에서 열린 잠수함 김좌진함 진수식에 참석했다. (자료사진)

한국 군 당국이 수상함과 잠수함에서 운용할 수 있는 자항식기만기 체계 개발을 마쳤습니다.

수상함용 자항식 기만기는 아군 수상함의 추진기 소음보다 훨씬 큰 광대역 잡음신호를 생성하며 잠수함용 자항식기만기는 아군 잠수함 형태의 반사신호를 생성합니다.

천안함 피격 사건 이후 적 어뢰에 대한 함정의 대응능력이 더욱 중요해지면서 한국 방위사업청은 지난 2010년부터 3년여간 미화로 약 2천 730만 달러 투자해 자항식기만기를 개발했습니다.

방사청 관계자는 자항식기만기가 함정에 탑재되면 함정의 어뢰 회피 대응능력이 확보돼
함정 생존성이 더욱 향상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