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방장관 "장성택 처형, 북 불확실성 커져"


미국의 척 헤이글 국방장관(왼쪽)과 마틴 뎀프시 합참의장이 19일 국방부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미국의 척 헤이글 국방장관(왼쪽)과 마틴 뎀프시 합참의장이 19일 국방부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미국의 척 헤이글 국방장관과 마틴 뎀프시 합참의장은 장성택 처형과 관련해 북한 내부의 최근 움직임이 우려된다고 밝혔습니다. 조은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척 헤이글 국방장관은 19일 기자회견에서 장성택 처형을 `예측불가능한 행동'이라고 지적하면서, “북한의 이런 행동은 모든 사람에게 우려를 준다”고 말했습니다.

헤이글 장관은 이어 “이런 불확실성은 긴장을 고조시키고, 북한의 의도에 대한 의구심을 키운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헤이글 장관] “And the reality of that uncertainty heightens the tensions it as you know further…”

북한은 세계에서 가장 폐쇄된 나라이고 외부 세계과 연결돼 있지 않기 때문에, 이런 일이 일어나면 사람들은 앞으로 어떤 일이 일어날 지에 대해 더욱 강한 반응을 보이게 마련이라는 겁니다.

헤이글 장관은 또 이런 예측불가능한 사건은 전혀 반갑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마틴 뎀프시 합참의장도 북한의 최근 움직임에 대해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녹취: 뎀프시 합참의장] “These kind of internal actions by dictators are often..”

뎀프시 의장은 독재자들이 종종 도발 행위를 하기 전에 내부적으로 이런 사건을 일으켜 관심을 분산시킨다며, 이번 사건에 매우 우려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조은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