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개성공단 회복세…11월 남북교역, 지난해 90% 육박


개성공단 재가동이 시작된 지난 9월 공단 내 근로자들이 제품을 생산에 열중하고 있다.

개성공단 재가동이 시작된 지난 9월 공단 내 근로자들이 제품을 생산에 열중하고 있다.

지난 달 남북한의 교역량이 지난 해 같은 달의 90%에 가까운 1억5천5백만 달러로 잠정집계됐다고 한국 통일부가 밝혔습니다.

남북교역은 북한의 일방적 조치로 중단됐던 개성공단이 본격적으로 재가동된 10월 이후 뚜렷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남북한의 교역은 지난 2010년 천안함 폭침 사태에 따른 한국 정부의 5.24 조치로 개성공단을 빼곤 중단됐기 때문에 남북 교역량은 모두 개성공단에서 이뤄지는 거래로 채워졌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