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말레이시아 정상회담...중국 방공식별구역 우려 표명


말레이시아의 나지브 라자크 총리(왼쪽)가 12일 일본을 방문해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다.

말레이시아의 나지브 라자크 총리(왼쪽)가 12일 일본을 방문해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다.

말레이시아의 나지브 라자크 총리가 12일 일본을 방문해 아베 신조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두 정상이 이날 중국의 방공식별구역 문제에 대해 우려의 뜻을 나타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나지브 총리에게 중국이 방공식별구역을 남중국해로 확대할 것을 시사하고 있는 만큼 동남아시아국가연합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두 정상은 또 태평양의 해상 안전 확보를 위해 양국 간 공동훈련을 지속해 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밖에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를 연결하는 고속철도 건설 사업에 관심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일본 도쿄에서는 13일부터 일본과 동남아시아국가연합의 특별정상회의가 개최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