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산 경공격기 이라크 수출.. 21억 달러 규모


12일 한국이 이라크에 FA-50 24대를 수출하기로 합의한 뒤 KAI 장성섭 부사장(오른쪽)과 이라크 하템 아베드 국방부 계약담당이사가 서명한 계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2일 한국이 이라크에 FA-50 24대를 수출하기로 합의한 뒤 KAI 장성섭 부사장(오른쪽)과 이라크 하템 아베드 국방부 계약담당이사가 서명한 계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산 FA-50 경공격기 24 대가 이라크로 수출됩니다.

한국 항공우주산업은 오늘 (12일)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이라크 정부와 FA-50 24 대를 수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양측은 FA-50 경공격기와 조종사 훈련 등 11억 달러의 수출에 합의했으며 25년간 후속 군수 지원을 위한 10억 달러 규모의 추가 계약도 조만간 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한국 항공 수출 사상 최대 규모입니다.

FA-50은 현재 한국 군이 운용 중인 전투기 F-5E의 교체에 대비해 T-50을 기반으로 개발된 경공격기입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