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잉락 태국 총리 "총선 전까지 사퇴 안해"


잉락 친나왓 태국 총리가 10일 기자회견에서 사퇴 거부 의사를 밝혔다.

잉락 친나왓 태국 총리가 10일 기자회견에서 사퇴 거부 의사를 밝혔다.

태국의 잉락 친나왓 총리가 반정부 시위대의 압력에도 불구하고 사퇴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잉락 총리는 오늘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나는 헌법에 따라 과도 총리로서 내게 주어진 책임을 다해야 한다”며 내년 2월 조기 총선까지 현재의 자리에서 물러날 뜻이 없음을 명확히 했습니다.

앞서 잉락 총리는 어제 TV 성명을 통해 정국 혼란을 해결하기 위해 의회를 해산하고 조기총선을 실시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반정부 시위 세력은 탁신 가문의 완전한 퇴진을 요구하며 거리 시위를 이어갔습니다.

시위대를 이끄는 수텝 터억수반 전 부총리는 탁신 정권의 뿌리를 뽑을 때까지 싸움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시위대는 이날 예정대로 정부청사에서 시위를 벌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