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UN 총회, 핵폐기 결의 채택…북한만 반대


지난 6월 유엔 총회에서 시리아 제재안을 논의 중이다. (자료사진)

유엔 총회 본회의에서 5일 핵폐기 결의안이 대다수의 찬성으로 채택됐습니다.

이 결의안은 일본 외에 핵 보유국인 미국을 포함해 102개국이 공동으로 제안했습니다.

이번 결의는 지난 11월 초, 제1위원회에서 채택돼 본 회의로 넘어갔습니다.

일본과 미국, 한국 등 169개국이 찬성했으며 반대는 북한 뿐이었습니다.

중국과 러시아, 이스라엘 등 14개국은 기권했습니다.

해당 결의는 ’‘핵무기 없는 세계’의 실현을 요구하며 핵확산금지조약의 준수를 각국에 호소하고 북한의 핵실험을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