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우크라이나 대규모 반정부 시위 계속돼


1일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린 반정부 시위에서 시위대가 경찰을 향해 화염병을 던지고 있다.

1일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린 반정부 시위에서 시위대가 경찰을 향해 화염병을 던지고 있다.

동유럽 우크라이나에서 1일 대규모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번 시위는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유럽연합과의 자유무역협정 서명을 거부하면서 시작됐습니다.

수도 키예프에서 최대 35만 명으로 추산되는 시위대가 현 정권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어제 시위에는 10만여명이 모였습니다.

시위대는 화염병과 돌을 던지며 경찰과 대치했고, 시위대 강제 해산에 나선 경찰 백여명과 시위자들 수십 명이 다친 것으로 전혀졌습니다.

야권은 이번 시위가 지난 2004년 친서방 성향의 빅토르 유셴코 정권을 탄생시킨 ‘오렌지 혁명’ 이후 가장 큰 규모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