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군 "미 항공기 방공식별구역 내 비행 파악"


미 공군 소속 B-52 전략폭격기가 괌 공군기지에서 이륙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 공군 소속 B-52 전략폭격기가 괌 공군기지에서 이륙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의 전략폭격기 B-52 두 대가 어제 (26일) 중국이 일방적으로 선포한 방공식별구역을 사전 통보 없이 비행했습니다.

B-52 두 대는 무장을 하지 않은 채 태평양의 괌 기지를 이륙해 일본이 실효 지배하고 있는 센카쿠 열도, 중국명 댜오위다오 상공을 통과했습니다.

이에 대해 중국 국방부는 “중국군이 해당 항공기의 비행 전 과정을 감시했다”며 “중국은 이 공역에 대해 유효 통제 능력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미국 국방부는 이번 비행이 오래 전에 계획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중국 측에 비행 계획을 사전 통보하지 않았고 주파수 등도 알리지 않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이 구역에 1시간 이내에 머물면서 사고 없이 임무를 완수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