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전역서 폭력사태...9명 숨져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한 식당에서 21일 폭탄 테러 공격이 발생했다. (자료사진)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한 식당에서 21일 폭탄 테러 공격이 발생했다. (자료사진)

이라크에서 22일 폭탄 공격과 총격 사태로 적어도 9명이 숨졌습니다.

수도 바그다드 인근에서는 2건의 공격이 일어나 적어도 5명이 숨졌습니다.

또 북부 모술시 인근에서도 무장분자가 경찰과 군인을 공격해 4명이 숨졌습니다.

현재까지 이번 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힌 단체는 없습니다.

이라크에서는 올 들어 폭력 사태로 인한 사망자가 지난 2008년 이후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특히 지난 4월 이후 폭력 사태가 크게 늘었습니다.

유엔은 올해 7천5백 명이 넘는 이라크인들이 폭력 사태로 숨졌다며, 대부분 민간인들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