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해군, 차기 호위함 '전북함' 진수


13일 한국 울산 현대중공업 특수선 도크에서 한국 해군의 차세대 호위함인 '전북함'이 진수 채비를 하고 있다.
한국 해군의 세 번째 차기 호위함인 ‘전북함’이 오늘 (13일) 울산에서 진수식을 가졌습니다.

전북함은 신형 3차원 레이더와 어뢰 음향대항 체계 등을 갖추고 있고 해상작전 헬기도 운용할 수 있으며 최대 속력 30노트, 승조원은 120여 명입니다.

또한 우수한 대함, 대잠, 대공 능력을 보유해 대북 억지력을 높이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한국의 차기 호위함은 현재 작전운용 중인 호위함과 초계함의 대체전력으로 2020년대 중반까지 20여 척이 건조될 계획입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