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나마 검찰 청천강호 수사 결과 곧 보고


지난 7월 쿠바에서 신고하지 않은 무기를 싣고 항해하다 파나마 정부에 적발된 북한 선박 청천강 호.
파나마 검찰이 북한 화물선 청천강호에 대한 수사 결과를 다음주 보고할 예정입니다.

아나 벨폰 파나마 검찰총장은 이 사건을 조사해 온 하비에르 카라바요 검사가 이미 수사를 마쳤고 다음 주 보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2일 프랑스AFP 통신에 밝혔습니다.

벨폰 검찰총장은 카라바요 검사가 제출할 보고서의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익명을 요구한 소식통은 북한 당국이 곧 4명으로 구성된 사절단을 쿠바에 파견해 파나마 법원의 판결을 기다릴 것이라고 AFP통신에 전했습니다. 소식통은 청천강호 선원들이 석방되는 대로 사절단이 화물선을 북한으로 끌고 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청천강호는 지난 7월 미그21 전투기 2대와 전투기 엔진 등 미신고 물품을 싣고 가다 적발돼 파나마에 억류돼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