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에너지장관 "일본, 플루토늄 수급 균형 유지해야"


미국의 어니스트 모니즈 에너지부 장관(왼쪽)이 지난 28일 중국 베이징을 방문해 장가오리 상무위원과 회담을 갖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의 어니스트 모니즈 에너지부 장관(왼쪽)이 지난 28일 중국 베이징을 방문해 장가오리 상무위원과 회담을 갖고 있다. (자료사진)

일본은 플루토늄 수급의 균형을 유지해야 한다고 미국의 어니스트 모니즈 에너지부 장관이 밝혔습니다.

일본을 방문 중인 모니즈 장관은 31일 도쿄에서 행한 강연에서 일본이 사용후 핵 연료를 재처리해 추출한 플루토늄에 걸맞는 계획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모니즈 장관은 일본이 추출된 플루토늄을 필요이상 축적하지 않는 게 중요하다며, 수급 균형이 이뤄지고 있는지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모니즈 장관은 이날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경제산업상과 만난 자리에서 미국이 지진 피해를 입은 후쿠시마 원전의 해체 작업을 돕겠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