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베, “일본이 중국 주도적으로 견제해야”


15일 도쿄에서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중의원 의원들을 향해 연설을 하고 있다.(자료사진)


일본은 중국의 도발 위협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할 준비가 돼 있다고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26일 미국의 ‘월스트리트저널’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중국은 외교적 목표를 위해 무력을 시도할 수 있다며 일본은 이를 주도적으로 견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최근 만났던 동남아시아 국가 정상들은 중국이 이 지역에 대해 더 직설적인 외교를 하는 가운데 일본이 지역 안보 측면에서 주도적 역할을 담당하길 기대하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중국이 법치가 아닌 무력으로 현 상황을 바꾸려 한다는 우려가 있다며, 하지만 이런 시도는 평화를 가져올 수 없기 때문에 중국은 이런 길을 가서는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