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몽골 대통령 다음 주 방북, 김정은과 정상회담'


지난 9월 뉴욕 유엔 본부에서 열린 제68차 유엔 총회에서 차히야 엘벡도르지 몽골 대통령이 연설하고 있다.

지난 9월 뉴욕 유엔 본부에서 열린 제68차 유엔 총회에서 차히야 엘벡도르지 몽골 대통령이 연설하고 있다.

몽골 대통령이 다음 주 북한을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가원수로는 처음으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과 만날 전망입니다. 보도에 백성원 기잡니다.

차히야 엘백도르지 몽골 대통령이 다음 주 평양에서 김정은 제1위원장과 회담할 계획이라고 일본의 교도통신이 22일 보도했습니다.

두 정상간 회동이 이뤄지면 엘백도르지 대통령은 김정은이 지난해 4월 노동당 제1비서 자리에 오른 뒤 만나는 첫 국가원수가 됩니다.

교도통신은 몽골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엘백도르지 대통령이 오는 28일 김정은 제1위원장을 만나 양국 간 현안과 지역 문제 등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소식통은 엘백도르지 대통령이 평양에 머무는 동안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를 거론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일본과 북한이 모두 몽골과 우호 관계를 맺은 국가들인만큼 몽골이 두 나라 관계를 강화할 수 있으면 좋을 것이란 겁니다.

앞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지난달 도쿄에서 몽골의 너러브 알탕호약 총리를 만나 납치 문제를 논의한 바 있습니다.

이어 지난 7월에는 후루야 게이지 납치문제 담당상이 몽골을 방문해 역시 일본인 납북자 문제 해결을 위한 협력을 몽골에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