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후쿠시마 원전, 폭우로 고농도 오염수 유출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유출 사태를 점검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한 국제원자력기구, IAEA 관계자가 21일 도쿄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유출 사태를 점검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한 국제원자력기구, IAEA 관계자가 21일 도쿄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일본 후쿠시마 제1 원전의 오염수 저장탱크를 둘러싼 보에서 빗물이 넘쳐 기준치를 넘는 방사성 물질이 검출됐습니다.

도쿄전력은 21일 물이 넘쳐 흐른 11곳 가운데 6곳에서 배출 기준치를 초과한 방사성이 검출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스트론튬 90의 배출 기준치는 리터당 10 베크렐 미만이지만, 6곳에서 이 기준치를 초과했습니다.

특히 농도가 가장 높은 곳에서는 기준치의 70배가 넘는 리터당 710베크렐이 검출됐습니다.

이번 수치는 어제 내린 비로 보에서 빗물이 넘친 후에 측정된 것이어서 실제 유출된 빗물의 방사성 물질 농도는 이보다 높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후쿠시마 원전에서는 지난주 26호 태풍 위파가 몰고 온 비로 보 안에 불어난 물을 다른 탱크로 옮기는 작업을 하는 중에 다시 폭우가 쏟아지면서 보 11곳에서 물이 넘쳐 흘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