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캘리포니아주 불체자에 운전면허 발급키로


3일 미국 캘리포니아 제리 브라운 주지사가 불법 체류자에게 운전면허를 내주는 법안에 서명한 가운데, 주정부 건물 밖에서 지지자들이 기뻐하고 있다.

3일 미국 캘리포니아 제리 브라운 주지사가 불법 체류자에게 운전면허를 내주는 법안에 서명한 가운데, 주정부 건물 밖에서 지지자들이 기뻐하고 있다.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주가 수백만 명으로 추정되는 불법 체류자에게 운전 면허를 내주기로 했습니다.

캘리포니아주 의회가 3일 해당 법률을 가결한데 이어 제리 브라운 주지사가 이에 서명했습니다.

이민자 인권 옹호 단체들 뿐 아니라 경찰과 보험 당국도 이번 결정을 환영하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주는 불법 체류자가 받는 운전 면허증은 신분증으로 쓸 수 없고 취업 등의 용도로도 사용할 수 없다는 측면에서 합법적 체류자의 면허증과는 다르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법률은 오는 2015년 1월 1일부터 그 효력을 발휘할 예정입니다.

하지만 주정부의 결정에 따라 이보다 더 빨리 시행될 수도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