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총장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 전폭 지지, 남북 교류 늘려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오른쪽)이 26일 유엔총회가 열리고 있는 미국 뉴욕에서 한국의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만나 한반도 문제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오른쪽)이 26일 유엔총회가 열리고 있는 미국 뉴욕에서 한국의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만나 한반도 문제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어제 (26일) 유엔총회가 열리고 있는 미국 뉴욕에서 한국의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만나 한반도 문제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반기문 사무총장은 한반도 긴장 상황과 관련해 “박근혜 한국 대통령의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를 전폭적으로 지지한다”는 점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이어 “남북한이 이산가족 상봉을 포함한 대화와 교류를 더 확대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반기문 총장은 또 한반도 비핵화 입증의 필요성도 강조했습니다.

반 총장은 아울러 한국 정부가 유엔 기구들을 통해 북한에 대한 인도주의적 지원을 계속 확대하고 있는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