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워싱턴 해군시설 총격...'여러명 사망'

  • 최원기

16일 미국 수도 워싱턴의 해군시설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경찰과 구조요원들이 출동했다.

16일 미국 수도 워싱턴의 해군시설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경찰과 구조요원들이 출동했다.

미국의 수도 워싱턴 해군시설에서 오늘(16일)총격 사건이 발생해 여러명이 숨지거나 부상했습니다.

미 국방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20분께 워싱턴내 해군체계사령부(NAVSEA)에서 괴한이 총격을 가해 10여명의 사상자를 냈습니다.

사건이 발생하자 당국은 헬리콥터를 이용해 특수기동대를 현장에 긴급 투입했습니다.

미 해군 공보관은 총격을 가한 “용의자 2명이 사망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또 다른 해군 관계자는 “용의자가 1명 이상인지 알 수 없다”고 전했습니다.

워싱턴포스트(WP)신문은 경찰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군복 차림의 한 명을 포함해 두 명의 용의자가 총격을 가해 4명이 숨지고 8명이 다쳤다고 보도했습니다.

사건이 발생한 ‘네이비 야드(NAVY YARD)에는 함정과 잠수함을 담당하는 해군체계사령부와 해군참모총장 숙소 등이 있습니다. 또 이 시설에는 군인과 군무원 등 3천명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백악관은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사건 직후 리사 모나코 국가안보 및 대테러 보좌관으로부터 상황을 보고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헤이글 국방장관과 마틴 뎀프시 합참의장도 상황을 점검하고 있습니다.

한편 이번 사건으로 워싱턴 동남지역 일대 교통이 완전히 통제됐으며 근처 레이건 공항의 항공기 이륙도 한때 금지되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