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 부통령 “ 이슬람 반군과 휴전 합의”


필리핀 정부군이 14일 항구도시 삼보앙가에서 순찰을 하고 있다.

필리핀 정부군이 14일 항구도시 삼보앙가에서 순찰을 하고 있다.

필리핀의 제조마 비나이 부통령이 수 십명의 민간인 인질을 억류하고 있는 이슬람 반군과 휴전을 논의하기 위해 14일 남부도시 삼보앙가로 향했습니다.

비나이 부통령은 반군 지도자 누르 미수아리가 13일 밤 휴전에 합의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볼테르 가즈민 국방장관은 아직 휴전이 시행되지 않고 있으며 반군이 계속 발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필리핀 군은 주요항구 도시인 삼보앙가에서 모로민족해방전선과 연계된 약 2백명의 반군과 전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양측의 교전으로 지금까지 적어도 22명이 사망하고 약 1만3천명의 주민이 피난길에 올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