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북한에 비핵화 의무 준수 거듭 촉구


마리 하프 국무부 부대변인 (자료사진)

마리 하프 국무부 부대변인 (자료사진)

미국 국무부는 북한의 영변 원자로 재가동 의혹과 관련해, 북한이 비핵화와 관련한 기존의 약속과 국제적 의무를 준수할 것을 지속적으로 촉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마리 하프 국무부 부대변인은 13일 정례브리핑에서, 미국은 지금까지 일부 고강도 제재를 포함해, 북한이 비핵화 약속과 국제적 의무를 준수하도록 강력한 압박을 가해왔다고 말했습니다.

하프 부대변인은 이어 미국은 북한이 핵무기와 기존 프로그램을 완전하고 검증가능한 방법으로 포기하도록 국제사회와 함께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