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9.11 테러 12주년...백악관 추모행사 열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부부와 조 바이든 부통령 부부가 11일 백악관에서 열린 9.11 테러 12주년 추모행사에 참석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부부와 조 바이든 부통령 부부가 11일 백악관에서 열린 9.11 테러 12주년 추모행사에 참석했다.

오늘은 (11일) 미국에서 9.11 테러가 발생한지 12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9.11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과 부인 미셸 오바마 여사, 조 바이든 부통령과 질 바이든 여사는 뉴욕 월드트레이드센터가 공격을 받은 오전8시 46분에 묵념으로 추모행사를 시작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척 헤이글 국방장관, 마틴 뎀프시 합참의장과 함께 비공개 국방부 행사에도 참석할 예정입니다.

국제테러조직 알카에다는 12년 전 오늘 항공기를 납치한 뒤 뉴욕 월드트레이드센터와 워싱턴 국방부를 공격해 3천여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