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방부 "서태평양서 중거리 미사일 요격 성공"

  • 김연호

지난 4월 미 해군 소속 구축함 USS 레이크 에리 호에서 요격용 SM-3 미사일을 발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4월 미 해군 소속 구축함 USS 레이크 에리 호에서 요격용 SM-3 미사일을 발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 국방부가 서태평양에서 미사일 방어 실험에 성공했습니다. 북한의 미사일 위협에 대응해 괌에 미사일 방어체계를 배치한 뒤 나온 결과여서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김연호 기잡니다.

미 국방부 산하 미사일방어국과 태평양사령부 등이 공동 주관한 중거리 미사일 방어 실험이 성공했다고 미 국방부가 10일 밝혔습니다.

서태평양에 있는 미 육군 콰잘레인 환초 실험장과 인근지역에서 최근 실시된 이 실험에는 미 해군 이지스 구축함 데카투르와 미 육군 제2방공포병연대가 참여했습니다.

미 국방부는 거의 동시에 발사된 두 개의 중거리 미사일 목표물을 요격하는데 성공했다며, 이지스 미사일 방어(ABMD)와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가 다층 미사일 방어 구조에서 제대로 기능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목표물들이 ‘작전상 현실적인 궤도’를 통해 실험지역에 접근했으며, 탄도미사일 추적용 TPY-2 레이더, 일명 X밴드 레이더가 이를 탐지해 지휘통제본부에 즉각 전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응해 데카투르 이지스 구축함이 해상배치형 요격미사일SM3를 발사해 목표물을 요격하는 데 성공했고, 제2방공포병연대 역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를 가동해 목표물을 요격했습니다.

이번 실험은 미 국방부가 지난 4월 북한의 미사일 위협에 대응해 태평양의 미국 영토인 괌에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를 배치한 뒤 실시된 것이어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당시 미 국방부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위협에 맞서 대응 태세를 강화하기 위한 사전예방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북한 최고사령부는 지난 3월 미국 본토 뿐아니라 하와이와 괌을 비롯한 태평양의 미군 기지들을 타격할 수 있는 부대들에 1호 전투근무태세를 명령했습니다.

이에 대응해 괌 지사가 직접 척 헤이글 미 국방장관에게 대책을 요구하는 서한을 보냈습니다.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는 중거리 미사일 공격에 대비해 미국이 개발한 방어체제로, 고도 150km에서 초속 2.5km로 날아오는 미사일을 요격할 수 있습니다. 시험발사에서 우수한 성능을 입증했고 정확도가 높습니다.

앞서 미 국방부는 지난 해 10월 태평양 해상에서 사상 최대 규모의 미사일 방어 실험을 실시해 가상적이 발사한 중거리와 단거리 탄도미사일과 크루즈 미사일 등 4개의 목표물을 요격한 바 있습니다.

미 국방부는 지난 2001년 이후 모두 78 차례의 미사일 요격 실험이 실시됐고, 이 가운데 62 차례 실험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연호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