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요세미티 산불 진화 어려움...800 평방킬로 소실


지난 2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요세미티국립공원 북서부 툴룸시에서 산불이 번지고 있다. 소방당국은 건조한 날씨에 바람까지 겹쳐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미 서부 요세미티 국립공원에서 발생한 산불의 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현재 거센 불길에 접근이 어려운 곳이 많고 건조한 날씨에다 바람까지 불어 산불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약 5천명의 소방요원들이 투입됐으며 무인항공기를 통한 공중 진화 작업도 이뤄졌습니다.

하지만 불길은 점차 공원내 주요 시설들로 향할 수 있다는 우려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소실된 산림의 면적은 800여 제곱킬로미터로 미국의 웬만한 도시 규모를 능가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