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케냐서 버스 추락 사고... 41명 사망


29일 케냐 남서부 나로크 지역 외각에서 발생한 버스 사고 현장.

29일 케냐 남서부 나로크 지역 외각에서 발생한 버스 사고 현장.

아프리카 케냐에서 최악의 버스 교통사고가 발생해 승객 41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케냐 적십자사 측은 이 사고로 또 30여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사고는 케냐 남서부 나로크 지역 외곽에서 약 15킬로미터 가량 떨어진 도로 상에서 발생했습니다.

호마 베이로 향하던 이 버스는 29일 새벽 2시쯤 갑자기 도로를 벗어나 언덕 아래로 굴러 떨어진 것으로 추정됩니다.

사고가 난 버스는 지붕이 바닥에 닿을 정도로 납작하게 우그러져 사고 당시의 충격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케냐 경찰은 사고 버스가 급 커브길에서 중심을 잃고 도로 밖으로 밀려 나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