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 이산가족 실무접촉 수용...금강산 회담 제안


한국 정부가 제안한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실무접촉 제안에 관해, 18일 북한 조선중앙TV 아나운서가 조평통대변인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한국 정부가 제안한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실무접촉 제안에 관해, 18일 북한 조선중앙TV 아나운서가 조평통대변인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북한이 18일 한국 정부가 제안한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실무접촉 제안을 이틀 만에 수용하고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한 회담도 제안했습니다.

북한의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는 이날 대변인 담화를 통해 오는 추석을 계기로 금강산에서 흩어진 가족, 친척 상봉을 진행하며 10•4선언 발표일에 즈음해 화상상봉을 진행한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조평통은 그러나 남북 적십자 실무회담은 남측의 제안대로 23일에 개최하되 실무접촉 장소는 한국 정부가 제안한 판문점 내 남측 지역인 '평화의 집' 대신 금강산에서 하자고 수정 제의했습니다.

북한은 또 이산가족 실무접촉 전날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한 실무회담을 추가로 제안했습니다.

조평통은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한 남북 당국 실무회담을 개최하도록 한다며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한 실무회담에서는 관광객 사건 재발방지 문제, 신변안전 문제, 재산 문제 등 남측의 관심사가 되는 문제들을 포괄적으로 협의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