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로존 경제, 18개월 만에 성장세


13일 스페인 수도 마드리드 시내의 식당가.

유로화를 사용하는 17개국 나라들인 유로존의 경제가 18개월의 침체를 벗어나 성장세를 나타냈습니다.

유럽연합 통계기관인 유럽통계청은 유로존의 2분기 국내총생산이 전 분기에 비해 0.3%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유로존 경제는 지난 2011년 4분기에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한 이래 올해 1분기까지 6 분기 연속 후퇴했었습니다.

하지만 유럽의 최대 경제국인 독일과 프랑스가 예상을 초과하는 성장을 나타내 경기 회복의 기대감을 높여주고 있습니다.

독일의 2분기 국내 총생산 GDP는 0.7% 증가했고, 프랑스도 0.5% 증가 했습니다.

또한 재정 위기를 겪고 있는 포르투갈도 가장 큰 폭의 1.1% 의 성장을 기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