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내각, 무르시 지지 농성 강제 해산 예고


31일 이집트 카이로 나스르시티의 라바 광장에서 무르시 지지자들이 철야 농성을 벌이고 있다.

이집트 임시 정부는 친 무르시 세력의 철야 농성을 국가안보에 대한 ‘용납할 수 없는 위협’으로 규정했습니다.

임시 정부는 경찰 당국이 관련 법률에 따라 이 같은 집회를 당장 중단시키라고 지시했습니다.

무함마드 무르시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이들은 어제 (31일) 수도 카이로 동부에 있는 대형 이슬람사원과 대학교에서에서 철야 농성을 벌였습니다.

무르시 전 대통령이 이끌었던 무슬림형제단은 군부가 시위대를 겨냥해 또다른 학살사태를 빚을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이집트군은 지난 27일 카이로에서 시위대에 총을 쏴 적어도 80명이 숨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