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정전 60주년 미 대표단 서울 파견

  • 윤국한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서울에서 열리는 6.25 전쟁 정전 60주년 기념행사에 미 정부 대표단을 파견한다고 발표했다. 사지은 대표단 단장인 성김 주한미국대사. (자료사진)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서울에서 열리는 6.25 전쟁 정전 60주년 기념행사에 미 정부 대표단을 파견한다고 발표했다. 사지은 대표단 단장인 성김 주한미국대사. (자료사진)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오는 27일 서울에서 열리는 6.25 전쟁 정전 60주년 기념행사에 성 김 주한대사를 단장으로 하는 미국 정부 대표단을 파견키로 했습니다.

미국 정부 대표단은 성 김 대사 외에 제임스 서먼 주한미군 사령관과 제임스 줌왈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부차관보, 데이비드 헬비 국방부 동아시아 담당 부차관보, 데이비드 스틸웰 합참 준장으로 구성됐습니다.

앞서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도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국전쟁 정전 60주년 기념식에 집권여당인 새누리당 김정훈 의원을 단장으로 하는 특사단을 파견키로 한 바 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정승조 합참의장과 권태오 육군 중장 등 육-해-공군과 해병대 대표 등 군 장성들을 워싱턴 기념행사에 참석토록 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