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대통령 "개성공단 회담, 지속가능한 합의 이뤄져야"


박근혜 한국 대통령(왼쪽 두번째)이 22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왼쪽 두번째)이 22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오늘(22일) 속개된 개성공단 실무회담과 관련해 의미 있고 지속가능한 합의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청와대 수석비서관 회의에서 개성공단 문제로 네 차례나 당국간 실무회담이 열렸는데 아직 발전적 정상화를 위한 합의를 이루지 못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이번 실무회담은 새로운 남북관계 정립을 위한 원칙과 틀을 짜는 중요한 기초가 된다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특히 개성공단 실무회담과 관련해 무엇보다 재발 방지 보장과 국제 규범에 맞는 법과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는 게 남북한 모두에 도움이 된다는 점을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