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남북 22일 개성공단 5차 실무회담


김기웅 한국 통일부 남북협력지구지원단장(왼쪽)과 북측 수석대표인 박철수 중앙특구개발지도총국 부총국장이 17일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에서 열린 남북개성공단 4차 실무회담을 마친 뒤 센터를 나서고 있다.

김기웅 한국 통일부 남북협력지구지원단장(왼쪽)과 북측 수석대표인 박철수 중앙특구개발지도총국 부총국장이 17일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에서 열린 남북개성공단 4차 실무회담을 마친 뒤 센터를 나서고 있다.

남북한이 22일 개성공단에서 제5차 남북 당국 간 실무회담을 열고 정상화 문제를 논의합니다.

남북 양측은 지난 17일 열린 4차 회담에서 각자 제시한 합의서 초안의 내용을 놓고 입장을 주고 받았습니다.

한국 통일부는 개성공단 가동중단 사태의 재발방지가 회담 논의의 핵심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반면 북한은 개성공단의 조속한 재가동을 거듭 요구했습니다.

한국 측 수석대표는 김기웅 통일부 남북협력지구지원단장, 북한 측 수석대표는 박철수 중앙특구개발총국 부총국장입니다. (끝)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