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무르시 지지 시위 고조...임시내각에 반발


무르시 전 이집트 대통령을 지지하는 무슬림 형제단이 17일 카이로의 총리 관저 앞에서 시위를 계속하고 있다.

무르시 전 이집트 대통령을 지지하는 무슬림 형제단이 17일 카이로의 총리 관저 앞에서 시위를 계속하고 있다.

이집트에서 군부에 의해 축출된 무함마드 무르시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시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는 이집트 임시정부 내각에 이슬람 정당 인사들이 전혀 포함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앞서 무르시 전 대통령은 이슬람교도들이 주축이 된 ‘무슬림 형제단’의 지지를 받아왔습니다.

17일 거리로 쏟아져 나온 시위대는 무르시 전 대통령의 복귀를 강력히 요구했습니다.

무르시 지지자들은 이슬람교의 금식 기간인 라마단이 끝난 뒤 대대적인 시위에 나서겠다는 계획입니다.

한편 하젬 엘 베블라위 임시 총리는 이집트 임시 내각을 자유주의자와 전문관료로 구성했다는 평을 받고 있습니다.

이번 내각에서 보건과 정보, 환경 장관직에는 모두 여성 인사들이 임명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