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외교장관, 주한 외교단에 북 핵 공조 중요성 강조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이 15일 서울에서 열린 주한 외교단 주최 오찬회에서 축사하고 있다.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이 15일 서울에서 열린 주한 외교단 주최 오찬회에서 축사하고 있다.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은 북한 핵 문제의 해법과 관련해 국제사회가 북한에 변화 말고는 다른 선택이 없도록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윤 장관은 오늘(15일) 주한외교단과 취임 후 처음 가진 오찬 행사에서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와 핵실험 도발을 비판하는 데 국제사회가 전례 없는 수준의 단결을 보여줬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비핵화에 대한 실질적인 진전을 이루기 위해선 북한이 사전조치를 먼저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근 북한의 대화공세와 관련해선 핵과 미사일 능력을 진전시키려고 노력하면서 대화를 제의하는 것은 진정성에 의문을 낳고 있다며, 북한이 비핵화에 대한 구체적 언급 없이 군축 대화 같은 비현실적 요구를 되풀이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