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무르시 찬·반 시위 예고...충돌 우려


12일 이집트 카이로의 공화국 수비대 본부 앞을 무장한 군용 차량들이 지키고 있다.

12일 이집트 카이로의 공화국 수비대 본부 앞을 무장한 군용 차량들이 지키고 있다.

이집트 카이로에서 오늘(12일) 친정부와 반정부 시위가 동시에 진행될 예정인 가운데, 양측 모두 평화로운 시위를 약속했습니다.

무함마드 무르시 전 대통령을 지지하던 무슬림형제단은 그의 복귀를 거듭 요구하며, 과도정부 구성을 강력히 반대하고 있습니다.

무슬림형제단 대변인은 최근 발생한 정변을 ‘군사 쿠데타’로 규정하며 이에 농성과 행진으로 맞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대변인은 또 무슬림형제단이 평화롭고 민주적인 변화를 추구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미국 국무부는 무슬림형제단 지도부에 대한 체포가 이집트 임시정부가 추구하는 국민 화합과 단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잰 사키 국무부 대변인은 정치적 의도를 가진 체포와 구금이 계속되면 이집트 발전이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